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미 블로그가 세간에 화제가 된지는 꽤 오랜 시간이 흐른 것 같은데 전 요새야 블로그에 취미가 들었습니다.
블로그가 가진 특성을 장점보다 단점이 많다고 생각했는데 되려 장점으로 느껴지기 시작했거든요.

저는 원래 홈페이지파였다는 것을 저를 알만한 분들은 다 아실겁니다.
보유하고 있는 도메인도 20여개 이상 되는데다가(보유했다가 낙장한 도메인도 매년 몇개씩, 새로 등록하는 도메인도 꾸준히;;)
호스팅 서비스를 이용해서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또 요리조리 만들고 하는 재미가 쏠쏠하거든요.
더불어 내가 원하는 어떤 형태든지 쉽게 가공하고 개편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 되기도 했구요.
그런 재미 때문에 밤잠을 설쳐가면서 픽셀과의 싸움을 했던 지난날이 떠오릅니다.

그런데 이 블로그를 쭉 하면서 확실히 편하고 유용하다는 점이 느껴집니다.
과거 홈페이지가 트래픽이다 코드다 뭐다 해서 컨텐츠 이상으로 홈페이지 관리에 정력을 쏟았던 반면,
블로그는 자체의 컨텐츠가 훨씬 중요한 역할을 하다보니 디자인보다도 컨텐츠의 중요성을 분류하고 가공하는데 역량을 집중할 수 있으니까 편하고,
그만큼 운용이 알차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 요즘의 블로그 서비스들은 손쉽게 HTML 태그나 위자드 등을 통해 100% 까지는 아니더라도 노력하는 만큼 블로그를 꾸밀 수 있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는 것도 저같이 홈페이지 제작자들에게는 큰 매력이 되는 듯 싶습니다.

이런 재미 때문에 벌써 이블로그 저블로그 실험적인 블로그를 만들어보고 있습니다 ~_~)/
어떤 블로그는 진짜 실험용으로, 어떤 블로그는 런칭용으로...

물론 홈페이지의 끈 역시 놓치는 않았습니다.
최근 런칭을 위해 컨텐츠를 가공하는 곳도 물론 있구요.

여튼 2009년 1년간 열심히 달리는 한해가 될 듯 합니다.

09.02.14 발렌타인데이의 늦은 저녁에 (왜 이런글이나 남기는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anavi.tistory.com NaZo 2009.02.15 00: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슈마님 오랫만입니다^^

    여전히 잘 계신듯 하네요..
    전 캐나다에서 돌아와서 지금은 한국이랍니다 ㅎㅎ
    스멀스멀 사라져버린 미니비앙에 대한 아쉬움이 컸는데,
    이렇게나마 다시 부활하니 반갑네요~^^

    자주 들르겠습니다 ^^

  2. Favicon of http://hanavi.tistory.com NaZo 2009.02.15 00: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네.. 이제 완전히 한국 돌아왔습니다 ^^
    덕분에 당분간은 청년백수 대열에 합류를 ㅋㅎㅎㅎ

  3. Favicon of http://jam.dstory.net 잼인 2009.02.15 02: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슈마님 댓글 티스토리 사용자 제한 풀어주세요;
    로그인 안하면 댓글을 못다는..;

    암튼..
    블로그란거 정말 재미있죠 흐흐..
    저도 블로그 한지 3년이 넘었네요.(이 아이디에 연결된 블로그는 아니구요 ㅎㅎ)
    슈마님의 컨텐츠 제작능력이라면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엄청나게 크게 팽창할듯 싶어요.
    그전에 좀 친해질필요성이 있다고 생각하는..-_-;;

    그리고 포스팅 하실때 발행으로 하시면 저같이 rss로 구독하는 사람들에게 새글이 뜨면 알려줘요.
    보니까 앞의 홍콩 포스팅은 새글업데이트가 떳네요 흐..

    • Favicon of http://minivian.tistory.com 핫스터프™ 2009.02.15 02: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ㅎㅎ 하나만 할 줄 알고 둘은 할 줄 모르는 슈마?!
      방명록은 풀었는데 댓글은 풀지 않았네요.
      대영님 덕분에 미니비앙의 빗장이 풀리는군요 ~_~)/
      고맙습니다.

      저야 이제 막 블로그를 배워가는 처지라 발행이 뭔지도 몰랐다가 한 5시간부터 알았어요.
      그래서 최신이라고 생각되는 글만 발행으로 바꾸고 그랬죠.
      여튼 갈길이 먼 블로그 여행입니다^^

티스토리 툴바